:::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2155 (2150 searched) , 6 / 62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제 목    앞으로 시두가 없다가 때가 되면 대발할 참이니-윤 석현 가정의학과 전문의

다음 글은 다음 카페 개벽
밸리
에 올라와 있는 


태전 증산 사상 연구회 회원인 


윤 석현 가정의학과 전문의 선생의 글입니다.


 




  
          
        


앞으로      
시두가 없다가 때가 되면 대발할 참이니 

        
        

만일          
시두가 대발하거든 

        
        

병겁이 날 줄 알아라.(도전  
7편 47장)
           

      
      
    
      
      

 



 



글을 시작하면서 

        
    

 

      

1992년에 출판된 증산도 도전에          
보면

        

멀지 않는 미래에 사라진 전염병          
천연두가 다시 대발 하고 

        

이름 모를 괴질 병겁이 돌          
것이라는 내용이 나옵니다.

        

 

      

 대변혁의    
이정표 천연두

    

           
2월    
28일 : Re: 천연두 재발의 현실적 가능성

    

           
2월    
28일 : Re: CDC 에서 제공하는 천연두에 대한 정보

    

           
2월    
28일 : 천연두 백신 접종 부작용에 대한 첫 보고

        

           
3월    
8일 : 한국 정부, 천연두 예방접종 계획 ♭

        

 


2003년이 된 지금에 와서 일어나고 있는 사스          
괴질은

          

앞으로 우리 나라에서부터    
일어날 괴질 병겁이 돌 때의          
상황을 

        

미리 보여주는 예습용 교육이라 생각이          
됩니다.

          

 


오늘은 사스 전염병에서


그 동안 얻은 지식들과  
교훈으로


앞으로 다가올 괴질 병겁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져 보겠습니다.

          

 


재미있게 즐감 하세요~~~

        

 



  
              
            

1. 병겁이 들어올 때는          
약방과 병원에 먼저 침입하여  (도전 7편 26장)  

          
    
          

        

 


전염병이 돌게 되면 왜 약방과          
병원을 먼저 침입을 하게 될까요?

        

 


그 첫번째 이유로 병원은 모든    
균이 모여있는 균 배양소라는 점입니다.

        

따라서 아이러니 하게도 전염병이 발생하기 가장 좋은    
장소 또한 병원입니다.

        

 

      

병원에는 모든 병이 다 모여있고          
모든 병원균이 고도로 밀집되어 있는 장소입니다.
 

        

병원에 있는 이러한 병균에 의해    
감염이 되는 현상을          
병원내 2차 감염이라 하는데

        

이것은 일반 질환 뿐만 아니라          
전염병의 경우에도 해당 될 수 있다는 뜻입니다.

        

 

      

또한 중환자실 내에        
항생제 내성균 발생을 들고 있는데

      

병원의 중환자실에는          
지금도 항생제 내성균들이 

        

면회시간에 온 보호자들에 의해서          
밖으로 전염되어 나갈 기회를 엿보고 있습니다.

        

                
<자료>          
2000년 9월 13일 : 약국과 병원부터 전염병이 돈다.

        

 


 두 번째 이유로는 병원은          
전염병이 돌게 되면 첫번째 저지선의 역할을 하기 때문에

        

 새로운 전염병이 새롭게 진단          
되는 곳은 병원일 수 밖에 없습니다.

        

 CDC에서 천연두에 대한 설명          
mannual에도 보면 이러한 사실이 잘 나와 있습니다.

        

 

      

 "천연두 생화학전의 첫 번째 저지선을 구성하는 것은          
의료진
으로 생각이 됩니다

        

  왜냐하면 이 천연두의 발생이 처음으로 발견이 될 것이          
응급실
이기 때문입니다." 

        

                     
2월          
28일 : Re: CDC 에서 제공하는 천연두에 대한 정보

        

 

        

이러한 우려가 실제로 나타난 것이          
이번  사스
전염병에서          
였습니다.

        

사스 전염병이 중국에 돌자 모든          
환자들이 병원으로 몰려왔고 

        

병원내 감염으로 인하여           
전염병을 치료해야 할 병원이 

        

오히려 전염병의 허브의 역할을          
하는 아이러니가 빚어졌습니다.

        

                       
지금은          
병원에서 병이 걸리는 세상 , 그러나 이제는 병원과          
약국부터 병이 치는 세상이 온다.

        

 



  
            
          

      

2. 만약    
      약을 가진          
      자는 병겁이 휩쓸 때 먼저 죽을 것이니라.

        
      

병겁이 돌 때는          
      세상의 모든 의술은 
        
      

무용지물(無用之物)이 되느니라. (도전  
      7편 29장)

        

        

 

        

병원에 전염병이 돌게 되면          
병원에서 근무하는 의료진들이

        

전염병의 첫 희생양이 되는          
것입니다.
 

        

      사스    
감염자는 20대와 의료진에서 가장 높았다.

    

 


사람은 누구나 죽고 싶지 않는          
것이 본능입니다.

        

80세 되신 노인에게 "오래          
사세요" 하고 이야기 하면 

        

"네 이놈! 무슨 재수 없는          
소리를 하느냐! 추하게. 빨리 죽어야지." 하고          
대답합니다.

        

하지만 그때 갑자기 차가 옆에서          
들이 닥치면서 급 정거를 하면

        

"아이구야~ 죽을 뻔 했네! 십년          
감수했다! 이놈아! 운전 똑바로 해! 죽을 뻔 했잔아!"

        

하고 고래고래 소리를 지릅니다.

        

 


의사도 사람입니다.

        

그들이라고 죽고 싶겠습니까?

        

 


그래서인지 사스 전염병이 중국에          
돌자 

        

병원을 이탈하는 의료진까지          
생겼다고 합니다.
 

        

        사스'          
공포 중국 의료진 이탈사태
 

        

 


치명도가 약한 사스 전염병에도          
이러할 진대 

        

이보다도 더 큰 전염병이 돌          
때에는 

        

약국과 병원은 무용지물이 될          
것이라는 것은 보지 않고도 알 수 있을 것입니다.

        

    

        
        
          
          
        
        
        

3. 멀리    
있는 진귀한 약품을 귀중히 여기지 말고

        
        

순전한    
마음으로 의통을 알아 두라. (도전 7편 24장) 

      
      
    
      

      
    

 


바이러스에 의한          
전염병은 약도 없습니다.

        

이것이 의업에          
종사하는 의사들의 가장 큰 딜레마이지요.

        

 


전염병을 예방을 할 수  
있는 백신을 만든다 해도


최소한 2-3년이 걸리기          
때문에 실질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 없습니다. 

        

                   
‘럭비공          
돌연변이’ 사스 잡을수 있을까 ?

        

 


새로운 전염병이 돌게          
되면 

        

약도 없고 백신도 없는          
것입니다.

        

억만금을 주어도          
존재하지 않는 귀중한 약품은 살 수 없는 것이지요.

        

 


설사 괴병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를 발견해서 백신을 만든다 하더라도


3년 괴질 병겁이 다          
끝나고 난 뒤일 것입니다.

        

 



  
            
          

4.    
      이          
      뒤에 병겁이 

        
      

광라주(光羅州)에서          
      발생하면 전라남도가 어육지경(魚肉之境)이요

        
      

군창에서          
      시발하면 전라북도가 어육지경이요

        
      

인천에서          
      시발하면 온 세계가 어육지경이 되리라.
          
(도전 7편 30장) 

        
    
        

      

 

  

비행기와 기차, 배등에 의한          
운송수단의 발달과

        

전 세계의 도시화는

        

한 지역에서의 전염병이 

        

전 세계의          
전염병으로 확대되게 하는 가장 중요한 원인이 됩니다.

        

 

    

한 지역에서의 전염병 발생은 

        

이제 국지적인 전염병으로써가          
아닌 전 세계적인 전염병이 되는 것이지요.

        

 

      

천연두는 생물학적 연구에 있어서의 안전성 기준치 4에          
해당하데

        

전          
세계 어디에서든 한번 발생 하기 시작하면 

        

전 세계로 대발          
하여 의학적 응급상황이 벌어진다는 뜻
입니다

        

천연두로 의심되는 경우가 한 경우라도 존재하는          
경우에는 

        

국제적인          
건강 응급 사태
로 인식을 하고 즉각적인 대책을 강구해야          
합니다.

        

                       
2월          
28일 : Re: CDC 에서 제공하는 천연두에 대한 정보

        

 

        

군창은 지금의 군산으로          
항구가 있습니다.

        

그리고 인천에는 인천          
공항이 있지요.

        

 

  

배로 전파되는 것이 빠르겠습니까?

        

아니면 공항 비행기로          
전파되는 것이 빠르겠습니까?

        

당연히 비행기가 더          
빠르지요.

        

 

  

김포 공항에 비행장이          
있을 때 까지만 해도 

        

도무지 이 성구가 해석이          
안되었었지요.

        

그러다가 갑자기 인천에          
공항이 생겨 버렸습니다. T.T;;;;; 

        

 

  
  
    
              
            
  

5. 이후에 병겁이 나돌          
때는 군창에서 발생하여 

        

시발처로부터 이레          
동안을 빙빙 돌다가 

        

서북으로 펄쩍 뛰면          
급하기 이를 데 없으리라.

        

조선을 49일 동안          
쓸고 

        

외국으로 건너가서          
전세계를 3년 동안 쓸어 버릴 것이니라.
          
(도전 7편 30장)  

          
    
          

        

3월 30일 통계

        

 

        

전염병의 전파 속도가 얼마나          
빨랐는지 사스의 경우를 예를 볼까요. 

        

 

  

광동성 보건국의 주장에 따르면    
사스의 첫 발생은

  

2002년 11월 15일 허위앤(河源)에서 첫          
환자가 발생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전염병 양상으로 나타나서 WHO가 비상에 돌입 한 것은

        

첫 환자가 발생한 시기로 부터 3달          
뒤에 2월 13일 부터 였습니다.

        

    
2월          
13일 : 中 남부 괴질공포…WHO 비상 돌입

        

       3월          
14일 : 중국 '괴질' 아시아 전역 확산

        

       3월          
17일 : 괴질 공포, 北美·유럽까지

        

       4월          
5일 : 日괴질 사스 17명 감염의

        

 

        

2월 13일 WHO에서 비상을          
선포한지

        

29일 만에 아시아          
전역으로

        

32일 만에 미국과 유럽에          
까지 사스가 전염이 되었습니다.

        

한 지역에서의          
전염병이  다른 지역으로 옮기기 까지는

        

대략          
1~2달의 시간이면 가능하다는 결론이 나옵니다.
 

  

도전에 나와 있는 괴질    
병겁의 세계 전파는 49일이라고 하니

      

거의 비슷한 전파 속도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또한 이번 사스가 얼마나 오래    
갈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하지만 최소한 수년간    
지속 되리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4월    
6일 : 사스 공포 수년간 계속될 수도" 美연구팀 경고

      

 

      
      
        
            
          
      

6. 나는 수명보다    
복록을 중히 여기나니 

        

녹(祿)이 떨어지면    
죽느니라. (도전 9편 1장) 

        
    
        

        

 

        

이번 중국에 싸스 괴질이          
도는 현상을 보면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번 사스 전염병을          
통해서 알게 된 새로운 사실은

        

전염병은 단지 사람이          
죽어 넘어가는 것만이 아니라

        

경제에 엄청난 타격을    
주어

        

결국 사회, 문화, 정치,          
그리고 국가의 존폐에까지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범위와 규모도          
이전 전염병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세계적이라는          
점이었습니다.

        

 

  

1) 전염병 창궐에 의한          
경제 블록으로 나라의 경제가 흔들린다.

        

                 
4월          
8일 : SARS로 홍통 경제 혼수 상태

        

 

        

2) 전염병에 의해 한          
나라의 수도가 마비되고 도시자체가 붕괴 될 수 있다.

        

                   
4월          
1일 : Re: [VOD 개벽뉴스]홍콩, 괴질 확산 초비상

        

           
괴질로          
홍콩 정권존립 위기

        

                   
<생각해봐요>          
싸스 전염병에 의해 국가존폐위기에 빠진 중국과 북한의          
우려

        

 

        

3) 전염병은 이제 한          
나라에 문제가 아닌 전 세계의 문제가 되어 버렸다.

        

                  
3월          
16일 : "광둥성·홍콩·하노이에 괴질" 여행 자제          
경계령

        

                
  3월          
17일 : 괴질 공포, 北美·유럽까지

        

              
3월          
31일 : [괴질 급속 확산] 中. 홍콩인 입국 제한 등 각국 초비상

        

                  
<생각해봐요>          
싸스 전염병이 우리나라에 미칠 영향

        

 

        

4) 따라서 전염병에 의한          
경제적 타격 또한 세계적이다.

        

                     
4월          
4일 : <생각해봐요> "괴질번져 세계경제 타격우려"

        

    

  

전염병의 문화사에 나온        
이론들이 아니라

      

뉴스를 통해서 매일          
접하고 있는 중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현상들입니다.

        

당장 싸스나 기타 유사한          
전염병이 우리나라에서도 돈다고 하면

        

위의 이야기들이 현실이          
되어 버리는 것입니다.

        

 

    
    
      
            
          
    

7.
동·서양    
싸움을 붙여 기울어진 판을 바로잡으려 하였으나 

        

워낙    
짝이 틀려 겨루기 어려우므로 

        

병(病)으로써    
판을 고르게 되느니라.

        

난은    
병란(病亂)이 크니라.

        

동서양의    
전쟁은 

        

병으로    
판을 고르리라
. (道典 7편    
25장)

        
    
        

      

 

      

이렇게 수많은 사람의    
인명을 앗아가는 전염병이지만

        

전염병이 인류 역사에서    
항상 나쁘게만 작용하는 것은 아닌 듯 싶습니다.

        

 

    

전염병이 창궐하고 있는    
지역에 

        

백신도 개발되어 있지    
않은 상황에서

        

목숨을 걸고 전쟁을 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간혹 그런 경우가 있기는    
하였지만

        

전쟁도 치르기 전에    
대부분 전염병으로 몰살 당하기 일쑤였습니다.

        

 

    

전염병은 과거의    
역사에서도 볼 수 있듯이 

        

크고 작은 전쟁을 끝냈고

        

이민족에 의한 점령을    
막아 주기도 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전염병은    
어떻게 보면 

        

한국이 안고 있는 핵    
무기 전쟁을 막을 수 있는 

        

유일한 대안이 될 수    
있는 것입니다.

---
시두 관련 공사(公事) 중요!!  

   번호:11818  글쓴이:  천사화랑
조회:319  날짜:2003/06/04 14:05    


..  『도전』(道典)에 나오는 시두 관련 공사(公事) 중요!!  


 시두에 관련된 공사 내용은『도전』(道典)에 크게 세 군데 나온다. 2편 66장, 7편 47장, 11편 14장이 그것이다. 우선 2편 66장은 상제님께서 김자현 성도의 어린 막내 딸, 필순(必順)이 천연두에 걸린 것을 고쳐주시는 내용이다.
 
 
 ▶김자현의 딸이 마마를 앓아 밤새도록 죽을 듯이 울어대거늘 기(旗)를 세워 놓았으나 차도가 보이지 아니하니라. 형렬이 상제님께 아뢰기를 “자현의 딸이 지금 손님하는데 죽으려는지 울어대기만 하고 먹지도 않습니다.” 하니 성도들에게 “가 보자!” 하시고 자현의 집에 이르러 깃대를 뚝 끊어 마당에 집어던져 버리시니 “아이고 손님에게 저러면 어째.” 하며 가족들이 입을 떡 벌리고 벌벌 떨거늘 상제님께서 마루로 올라서시며 마룻바닥를 쾅 치시고 “울기는 왜 우느냐.” 하시며 병아의 뺨을 한 번 때리시니 아이가 울음을 뚝 그치매 마마도 곧 나으니라. (道典 2:66:1~4)
 
 이 말씀을 무상의 권능을 가지신 상제님이 시두에 걸려 사경을 헤매는 한 성도의 딸을 구해주시는 일과성 사건으로 보아넘길 수도 있겠지만, 이것은 보다 큰 의미가 담겨있는 공사라고 보여진다. 그것은 시두에 걸린 딸의 아버지가, 다름 아닌 상제님으로부터 태을주로 사람을 많이 살리라는 의원도수 사명을 맡아 상제님 어천 이후 전국을 돌아다니며 비용을 받지 않고 태을주를 읽어 병을 고쳐주고, 또한 3변 도운 막바지 대세몰이의 긴박한 시간대에 10만명의 포교대운의 사명을 맡으신 김자현 성도이기 때문이다. 또한 김자현 성도님의 손자 김택식 옹의 증언에도 고모되시는 필순씨가 등장하여 다음과 같이 시두에 대한 증언을 하고 있음도 새겨 볼 필요가 있다.
 
 김택식(김자현 성도의 손자, 90세) : 우리 고모님(김필순, 김자현 성도의 막내딸)이 하시는 말씀이 상제님이 “개벽이 오고 천지강산 선천삼재는 삼천년인데, 앞으로 이천 년 이쪽저쪽 시두가 발생하면 내 세상이 오는 줄 알고, 잘난 놈은 다 콩나물 뽑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1975    (초능력)외국의 대도인에 뒤지지 않는 대한민국 도인들을 알려주세요.  안원전   2010/07/04  6890
1974    진짜 재앙은 이제부터 시작이다-그 무엇도, 무너져가는 ‘버블’을 막을 수는 없다!  안원전   2010/12/24  6889
1973    안자(顔子) 이야기-삼혼칠백 (三魂七魄) 이야기  안원전   2009/06/24  6883
1972    치료 후 예수는 다시 동방으로 갔다.  안원전   2006/12/03  6877
1971    [발언대]차범근 감독에게 할말 있다…카메라만 들이대면 주님찾는 예수쟁이 근성  안원전   2004/04/28  6858
1970    예수의 숨겨진 인도유학 이야기  안원전   2006/04/14  6832
1969    공(功)이 있는 자는 조(祖)가 되고, 덕(德)이 있는 자는 종(宗)이 된다「예기」  안원전   2006/05/08  6814
1968    어제로의 창문 & 과거를 촬영하는 카메라 [2]  안원전   2006/04/29  6812
1967    이중성 대개벽경(원문) 1  안원전   2015/09/05  6811
1966     BBC 스페셜 The Day I died(임사체험 난 죽음을 보았다) [5332]  안원전   2009/08/18  6800
1965    캐시미르(인도)에서의 예수행적의 증거들  안원전   2006/12/03  6798
1964    신교총화(神敎叢話)  안원전   2003/01/23  6793
1963     북망산 이야기  안원전   2006/07/27  6793
1962    캐시미르는 약속의 땅인가?  안원전   2006/12/03  6786
1961    영혼이 육체를 떠나는 순간  안원전   2005/10/29  6771
1960     교양상식 불교강좌/백문백답  안원전   2006/09/21  6750
1959    김용옥 교수 ‘논어 강좌’ 비판 이상학 駐 중국 상하이 총영사관 영사 (;)  안원전   2003/01/06  6722
1958     영국 퀘이커 교도 공동체 우드브룩 미국 종교 이야기  안원전   2008/08/30  6713
1957    육도윤회의 세계는 정말로 있는가  안원전   2008/06/05  6668
1956    "中, 한반도 유사시 北에 中 18개사단 40여만명 北투입 추정" [연합뉴스 2004.10.05 16:17:35]  안원전   2004/10/05  6663
1955    “당신은 부처님의 외동아들입니다” 지광스님(능인선원 원장)  안원전   2008/02/22  6656
1954    석가모니는 단군족-옥스포드 범어(산스크리트어) 사전  안원전   2012/07/19  6646
1953    꿈의 노화억제물질 찾았다  안원전   2006/06/12  6636
1952    기독교의 淵源(뿌리) [1]  안원전   2006/11/28  6625
   앞으로 시두가 없다가 때가 되면 대발할 참이니-윤 석현 가정의학과 전문의  안원전   2003/05/23  6594
1950    (종교의 출발점 기초자료) 종교와 환상  안원전   2006/11/06  6592
1949    실화,진짜 소름돋는 이야기  안원전   2009/12/17  6582
1948    예수는 신화다  안원전   2007/07/01  6579
1947    우주만물은 순환속에 존재(기독교의 직선사관은 거짓말) [1]  안원전   2003/12/30  6577
1946    탄허 강의-세상만사(世上萬事)는 새옹지마(塞翁之馬),공자의 예언 외  안원전   2008/06/05  6576
1945    푸에르토리코의 민족혼 노인과 여인  안원전   2003/05/15  6574
1944     Did Jesus survive the crucifixion? Did he live in India to age 100?  안원전   2006/12/10  6557
1943    박노자 교수 "한국엔 왜 그렇게 십자가가 많을까"-신앙 자체가 아니라 선진국의 힘에 의존하려는 듯한 충격적인 부분  안원전   2005/07/06  6552
1942    4월초파일이 석가부처탄생한 날이 아니다,  안원전   2006/04/14  6545
1941    실존하는 신비의 지저문명, 텔로스  안원전   2010/09/03  6531

[1][2][3][4][5] 6 [7][8][9][10]..[62]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