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2124 (2119 searched) , 53 / 61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제 목    천안통(天眼通)한 진도남(陳圖南)&조점검(趙點檢)
제왕과 신선 진도남





송나라가 건국되기 이전의 난세에 천하를 얻을 대 야망을 품고 화산(華山)이란 곳에서 구국의 야심을 닦고 있던 진도남(陳圖南)이란 백발도인은 구름 낀 하늘을 바라보며, "오! 하느님, 이 난세를 수습할 지혜와 용기를 주시옵소서. 어서 빨리 한시가 급합니다." 기원을 발원하고 있었다.



몇 년간 도의 경지에 다다르다보니 앞날을 예지하는 능력이 있던 진도남이라는 백발도인은 새벽 일어났다. 그리고 냉수에 목욕을 하고는 아홉 척이나 되는 긴 지팡이를 짚어가며 화산 중에도 가장 험준하고 보통 사람의 능력으로는 감히 올라갈 수 없는 정상을 비호처럼 날아올라 눈을 감고 하장을 하여 앞으로 돌아올 미래에 대해서 천안통(天眼通)을 시도해 보고는 깜짝 놀랐다.



눈을 감고 있는데도 마치 거울에 물체가 나타나듯이 돌아올 미래사가 훤히 펼쳐 보여졌다. 세상 저쪽에서는 도적놈들이 부녀자들을 겁탈하는 것이며, 과부가 홀아비와 정을 통하는 것, 유부남 유부녀가 음침한 곳에서 땀을 뻘뻘 흘리며 통정하고 있는 모습, 그리고 서로 나라를 얻고자 날뛰고 있는 모습들이 참으로 난세 그대로 나타난 때문이었다.



그 많은 현상들 중에 진도남을 더욱 깜짝 놀라게 한 엄청난 현상은 생년 생월 생일 생시 등이 똑같은 조점검(趙點檢)이란 사람의 머리에 천하를 얻을 천기(天氣)가 무지개처럼 빛나고 있을 것이었다.


진도남은 그 길로 하산을 하여 천하를 얻을 야망을 펼치며 여러 인재들과 접촉을 하면서 그 기세를 궁성으로 몰았다.

그러나 궁성을 앞에 얼마 남기지 않고 있을 때 천하를 진동하는 천군만마(天軍輓馬)의 함성이 들려왔다.

이상하다 싶어 급히 말을 몰아 달려가 보았더니 이미 사주팔자가 같은 조점검이 천하를 얻어 입궁하고 있는 중이었다.



진도남은 그 자리에서 궁성을 향하여 큰절을 올리고서 껄걸 웃고는 그 즉시로 말머리를 돌려 다시 입산하였다. 운명의 순리를 따르고자 함이었다.



그 후 진도남은 도에 전념하여 신선이 돼 수많은 사람을 제도하였다. 인간 세상에서 가장 존귀하고 높은 사람은 천자라고 할 수 있겠으나, 도를 닦아 신선이 되는 것도 그만큼 존귀한 것이다.



그러나 뭇사람들은 그 진실을 모르고 편견에 사로잡혀 있으나 천하를 다스린 조점검이나 도를 닦은 진도남은 비록 맡은 지위가 다르고, 하는 일이 다를 망정 인간 세계에서의 제왕이든 천상계의 신선이든 그 존귀함은 같다고 할 수 있는 것이다.



"하늘에 태양이 둘 있어서는 안 된다."는 진리를 말하고 입산수도 한 진도남의 명언은 자신을 아는 일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가를 새삼 깨닫게 해주는 말이 되었다.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299    증산도의 현실과 천륜파괴의 속셈  안원전   2015/07/05  2568
298    지구고유주파수, 슈만공명주파수의 신비  안원전   2016/03/05  2796
297    지구속 문명 아쉬타르인  안원전   2015/10/21  2519
공지    지금! 각자도생할 것인가? By慧光 大仙師  안원전   2020/03/19  1046
295    지력(智力) 기공 캠프 연 ‘장풍도사’ 양운하  안원전   2010/07/04  5464
294    지리로 본 주장춘의 우주 절대자 강세  안원전   2003/08/18  8811
293    지상에 있는 82종이 넘는 외계인 종족Alien Races - Over 82 Species On Earth!  안원전   2015/06/18  2365
292    지인지감 김형렬By 紫霞 大仙師  안원전   2017/05/17  2706
291    지인지감 태운(太雲) 김형렬 성도와 군산 월명산(월명산 천하봉은 태모님께서 천자신이 머무는 곳이라 하심)  안원전   2019/04/25  1460
290    지인지감 태운(太雲) 김형렬 수석성도&병겁이 제일 먼저 터진다는 군산 월명산 개복동  안원전   2019/04/30  1548
289    지혜제일 사리불, 마하 목건련 존자~  안원전   2014/11/01  3021
288    직접 당하신 성도사님이 전하는 태모님 옥살이~ By 紫霞 大仙師  안원전   2017/07/10  2387
287    직접 당하신 태사부님이 전하는 태모님 옥살이~ 이상호 정립의 불의함  안원전   2014/08/16  3195
286    진공묘유(眞空妙有)/팔난(八難)  안원전   2008/07/04  7199
285    진묵 스님의 조카 이야기  안원전   2010/03/25  6346
284    진법은 왕후장상의 그릇이 아니면 공부하지 못하리라~~~  안원전   2018/07/04  5983
283    진법일기 17- 성사재인-성공의 시작과 끝은 사람이다.  안원전   2015/09/16  2298
282    진법일기 19-성사재인과 신인합일  안원전   2015/09/29  2535
281    진법일기 21-성사재인의 시작 동학과 중화경2  안원전   2015/10/19  2347
280    진법일기 28 -仁義禮智信  안원전   2015/12/14  2510
279    진법일기 29- 사오미를 보내며  안원전   2015/12/27  2664
278    진법일기 29- 사오미를 보내며  안원전   2015/12/25  2362
277    진법일기11-성사재인의 성공재인 인터불고 권영호회장  안원전   2015/08/09  2708
276    진법일기4-“모사재천은 천하사이고 성사재인은 수신사이다.”  안원전   2015/07/05  2671
275    진변위간의 막둥이도수 인사의 비밀(종통 인사문제 ,종통宗統1, 2.포함) By 紫霞 大仙師  안원전   2017/09/04  2735
274    진변위간의 막둥이도수 인사의 비밀By 紫霞 大仙師  안원전   2015/12/26  2655
273    진주노름의 독조사 공사  안원전   2017/07/10  1976
272    진주노름의 독조사 공사-수지지어사마소  안원전   2017/08/02  2556
271    진주노름의 독조사 공사-수지지어사마소  안원전   2018/08/21  2691
270    진주신앙과 노예신앙~~By 紫霞 大仙師  안원전   2016/10/21  2327
269    진짜 재앙은 이제부터 시작이다-그 무엇도, 무너져가는 ‘버블’을 막을 수는 없다!  안원전   2010/12/24  5448
268    진채지액(陳蔡之厄)  안원전   2014/05/24  3619
267    진표율사(眞表律師)-한국불교연구원  안원전   2003/02/14  9579
266    징비록과 꽉 막힌 증산도(서나파)의 도정  안원전   2016/01/14  3490
265    징비록과 꽉 막힌 증산도(서나파)의 도정  안원전   2017/07/27  2508

[PREV] [1]..[51][52] 53 [54][55][56][57][58][59][60]..[61]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