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2090 (2085 searched) , 3 / 60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제 목    금이 간 항아리 /좀 금이 가면 어떤가? 부족하면 어떤가 ?







 


 


금이 간 항아리 /좀 금이 가면 어떤가? 부족하면 어떤가 ?




   1.


 어떤 사람이 양 어깨에 지게를 지고 물을 날랐다.




오른쪽과 왼쪽에 각각 하나씩의 항아리가 있었다.

그런데 왼쪽 항아리는 금이 간 항아리였다.


물을 가득채워서 출발했지만,   
집에 오면 왼쪽 항아리의 물은 반쯤 비어 있었다.

금이 갔기 때문이다.


반면에 오른쪽 항아리는 가득찬 모습 그대로였다.

왼쪽 항아리는 주인에게 너무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


그래서 주인에게 요청했다.


"주인님, 나 때문에 항상 일을 두 번씩 하는 것 같아서 죄송해요.

금이 간 나같은 항아리는 버리고 새 것으로 쓰세요."


그때 주인이 금이 간 항아리에게 말했다.

"나도 네가 금이 간 항아리라는 것을 알고 있단다.


네가 금이 간 것을 알면서도 일부러 바꾸지 않는단다.


우리가 지나온 길 양쪽을 바라보아라.

물 한방울 흘리지않는  오른쪽 길에는 아무 생명도 자라지 못하는 황무지이지만,


왼쪽에는 아름다운 꽃과 풀이 무성하게 자리지 않니?

너는 금이 갔지만, 너로 인해서 많은 생명이 자라나는 모습이 아름답지 않니?
나는 그 생명을 보며 즐긴단다."




많은 사람들이 완벽함을 추구한다.

자신의 금이 간 모습을 수치스럽게 여긴다.

어떤 때는 자신을 가치없는 존재로 여겨 낙심에 빠질 때도 있다.

그러나 오히려 세상이 삭막하게 되는 것은 금이 간 인생 때문이 아니라


너무 완벽한사람들 때문이다.


당신은 금이 가지않은  아내인가?
그래서 남편이 죽는 것이다.

당신은 금이 가지않은 남편인가?
그래서 아내가 죽는 것이다.



16.jpg





2 .


아버지와 어머니가 모두 명문대를 나온 어떤 학생을 알고 있다.

부모의 완벽함 때문에 그 자식이 죽어가고 있었다.


2등을 해도 만족이 없었다.

심지어 1등을 해도 전교 1등을 해야한다고 또 다그쳤다.

그 아이의 심성이 아스팔트 바닥같이 메말라 갔다.


좀 금이 가면 어떤가?


틈이 있으면 어떤가?

좀 부족하면 어떤가?


세상을 황무지로 만드는 똑똑한 사람들이 너무 많다.





29.jpg


 


3.


영국 의회에 어떤 초선 의원이 있었다.


의회에서 연설을 하는데, 청산유수로 너무나도 완벽한 연설을 했다.

연설을 마치고 난 다음에 연설의 대가인 윈스턴 처칠에게 다가왔다.


그리고 자기의 연설에 대해서 평가를 해 달라고 했다.

물론 처칠로부터 탁월한 연설이었다라는 평가와 칭찬을 기대했다.


그러나 윈스턴 처칠의 대답은 의외였다.


"다음부터는 좀 말을  더듬거리게나!"

너무 완벽하면 정 떨어진다. "


한방울의 물도 떨어뜨리지 않는 항아리는 황무지를 만든다.

옛말에 등 굽은 소나무가 선산을 지킨다고 했습니다.


금이 갔기 때문에 훌륭한 인생을 살다간 사람이 무척이나 많습니다.

  그리고  스스로 왕자병과 공주병의 자만심에 빠져서
 
주변 사람들을 무시하고 교만하고 거만하고 까탈을 부리다가

실패한 삶을 살다가는 사람들을 우리는 얼마든지 볼 수 있습니다 .

당신은 어떤 길을 선택하시겠습니까?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2015    1탈무드 임마누엘(김경진) 새로운 시대의 오래된 말씀 목차 [1]  안원전   2003/07/08  5381
2014    2서 문(김경진)  안원전   2003/07/08  5936
2013   비밀글입니다 3 아웃사이더의 눈에 비친복음서의 비논리적 내용들  안원전   2003/07/08  1349
2012   비밀글입니다 4 아웃사이더의 눈에 비친복음서의 비논리적 내용들  안원전   2003/07/08  1711
2011   비밀글입니다 5 논리적인 의문들 1-4  안원전   2003/07/08  1583
2010   비밀글입니다 6 논리적 의문들 5-11  안원전   2003/07/08  1953
2009   비밀글입니다 7 논리적 의문들 12-13  안원전   2003/07/08  3359
2008   비밀글입니다 8 논리적 의문들 14-16  안원전   2003/07/08  1589
2007   비밀글입니다 9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340
2006   비밀글입니다 10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742
2005   비밀글입니다 11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385
2004   비밀글입니다 12 탈무드 임마누엘  안원전   2003/07/08  1515
2003   비밀글입니다 13 탈무드 임마누엘  안원전   2003/07/08  1784
2002    월간중앙[단독입수]한·미 정상회담 직전 재미교포 4명과 면담한 부시 대통령의 충격 발언록-2주 안에 후세인처럼 제거  안원전   2003/07/09  6233
2001   비밀글입니다  외계문명  안원전   2003/07/12  1770
2000    플레이아데스 성단 문명  안원전   2003/07/12  7272
1999    도올은 종교의 참메시지 모르는 ‘철부지’-김용옥 교수 ‘논어 강좌’ 비판(이상학 駐 중국 상하이 총영사관 영사) [1]  안원전   2003/07/27  7458
   금이 간 항아리 /좀 금이 가면 어떤가? 부족하면 어떤가 ?  안원전   2012/12/04  4089
1997    미 공군기가 62.6.19 대만해협에서 직접 찍은 관세음 보살  안원전   2012/12/04  5577
1996    최풍헌(崔風憲)&이성계 주원장 조상묘  안원전   2012/12/04  6052
1995    Meditation-Times  안원전   2003/07/29  6806
1994    (보천교 시절 나돈 쪽 자료 중 하나)삼성경(三聖經)중 하나 태상감응편(太上感應篇)  안원전   2013/11/13  3994
1993    무왕 주공단의 형 백읍고(伯邑考)&자미두수의 주인공  안원전   2013/11/14  4245
1992    만주족 동귀비(董貴妃)만 사랑한 순애보 청세조 순치제(강희제 父)  안원전   2013/11/17  4749
1991    천도책에 대한 율곡선생님의 답(答)  안원전   2013/05/08  4666
1990    화엄경 십지품  안원전   2013/06/05  4561
1989    유체이탈 자료  안원전   2013/06/07  4264
1988    조군 火+土君 조왕신, 부뚜막신&쥐는 왜 12지의 으뜸이 되었는가 주자의 時序說(시서설)  안원전   2003/08/12  17350
1987    카오스와 후천개벽 사자뇌에 남긴 산성화자취  안원전   2003/08/16  6853
1986    배달사상과 신선도 [2]  안원전   2003/08/17  11444
1985    지리로 본 주장춘의 우주 절대자 강세  안원전   2003/08/18  8690
1984    비결의 총결론 [격암유록] 해인(海印)을 모르면 다 죽는다!  안원전   2003/08/18  9466
1983    우주원리로 세상을 본다-우리는 어디에 살고 있는가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안원전   2003/10/03  7054
1982    예수의 삶과 기독교  안원전   2003/10/04  7307
1981    추배도’ 60가지 예언 중 55가지 이뤄져… 종말론이 아닌 구원론 펼쳐  안원전   2013/04/28  2542

[1][2] 3 [4][5][6][7][8][9][10]..[60]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