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원전의 홈페이지 :::


  Total : 2090 (2085 searched) , 3 / 60 pages  

이 름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제 목    지리로 본 주장춘의 우주 절대자 강세
 

곤륜산의 위용







  지리로 본 주장춘의 우주 절대자 강세









  







  진인도통연계




『진인도통연계(眞人道通聯系)』는 중국 명나라 때(1583년) 진사 벼슬을 했 다고 전해지는 「주장춘(朱長春)」 선생의 대예언입니다. 이
진인도통연계 는 유교,불교,기독교 3대 성자의 도맥이 이루어진 원리를 밝히고, 병든 이 세계를 구원하여 ‘인류문화를 통일하시는 우주의 메시아 강세 소식’을 지 도(地道)의 원리로 전한 것입니다. 이는 곧 공자 예수의 출세 소식과 인 류사의 대전환시대에 오시는 천상 지존(至尊)의 보좌에 임어(臨御)해 계신 상제님의 강세에 대해 천지의 현기(玄機)를 뚫어지게 보고 전한 실로 놀라 운 소식입니다.



(산지조종곤륜산 원명 수미산야)
山之祖宗崑崙山은 原名이 須彌山也라.
(곤륜산제일지맥 입우동해 생유발산)
崑崙山第一枝脈이 入于東海하여 生儒拔山하고
(유발산 생니구산 기맥칠십이봉)
儒拔山이 生尼丘山하여 起脈七十二峯이라
(공자 칠십이명도통야)
孔子는 七十二名道通也라.



해석> 산의 근원은 곤륜산이니, 곤륜산의 본래 이름은 수미산이니라.
곤륜산의 제1맥이 동해쪽으로 뻗어나가 유발산을 일으키고, 유발산이 니구
산을 낳아 72봉을 맺으니라. 공자가 니구산 정기를 타고 태어나 이 니구산
72봉의 기운으로 그의 제자 72현(賢)이 배출되니라.





(곤륜산제이지맥 입우서해 생불수산)
崑崙山第二枝脈이
入于西海하여 生佛秀山하고
(불수산 생석정산 기맥사백구십구봉)
佛秀山이 生釋定山하여 起脈四百九十九峯이라
(석가모니 사백구십구명도통야 )
釋迦牟尼는 四百九十九名道通也라.


해석>곤륜산의 제2맥이 불수산(佛秀山)을 낳고 불수산이 석정산(釋定山)을 일을 켜 이 곳에 499봉이 솟으니라. 석가모니가 이 석정산의 영기(靈氣)를 타고 왔나니 그의 도통제자 499명이 나오니라.




(곤륜산제삼지맥 입우서해 생감람산)
崑崙山第三枝脈이 入于西海하여 生橄欖山하니라
(야소 십이명도통야)
耶蘇는 十二名道通也라.


해석> 곤륜산의 제3맥이 서쪽으로 흘러가서 감람산(橄欖山, 올리브산)이 일어나니 라. 예수는 이 산의 지기(地氣)를 타고 와서 12사도를 배출하니라.




이것은 공자 예수의 유불선
삼대 성자가 오게 된 지맥을 밝힌 것입니다. 그리고 이들 유불선(기독교) 3교를 결실하여, 인류를 구원하여 지상선경을 이루시는 ‘천지의
하느님’께서 지상에 강세하여, 후천 가을개벽의 대도를 펼치시는 것에 대해 이렇게 전해 주고 있습니다.



(곤륜산제사지맥 입우동해 생백두산)
崑崙山第四枝脈이 入于東海하여 生白頭山하고
(백두산 생금강산 기맥일만이천봉)
白頭山이 生金剛山하여
起脈一萬二千峯하니
(생증산 천지문호모악산하 도출어오야)
生甑山하여 天地門戶母嶽山下에 道出於熬也라.
(고 일만이천명도통야)
故로 一萬二千名道通也라.



해석> 곤륜산의 제4맥이 동방으로 쭉 뻗어 백두산에 맺히고 그 맥이 다시 남으로 뻗어 금강산을 수놓아 1만 2천 봉이 솟았느니라. 그리하여 이 기운을 타고 증산(甑山)께서 오시나니 이 분이 천지의 문호인 모악산 아래에서 결실의 추수진리(오도 熬道: 볶을 熬)를 열어 주시나니 그 분의 도(道)는 ‘모든 진리를 완성’시키는 열매가 되리라. 후에 그의 도문에서 금강산의 정기에 응해 1만 2천 명의 도통군자가 출세하리라.






   설총의 비결 - 절대강세



  







해동성자 원효의 아들 설총의 비결

신라 10현 중 한 사람으로 향찰(이두문자)을 집대성한 설총(설총)은 신라 경덕왕 때의 대학자이다. 또 강수(강수), 최치원(최치원)과 더불어 신라 3문장으로 꼽히기도 한다. 잘 알다시피 그의 아버지는 원효(원효)대사이고 어머니는 요석공주(요석공주)이다. 일찍부터 총명함을 인정받은 그는 말년에 [설총비결]이라는 비결서를 남겼다.

미륵불이 조선 말기에 출세하신다

○ 漢陽之運過去除에 龍華世尊末代來라. 金剛山上大石立하니 一龍萬虎次第應이라.
一萬二千文明花에 瑞氣靈峰運氣新이라.


(한양의 운수가 끝날 무렵 용화세존이 말대에 오리라. 금강산에 새 기운 서려 있으니, 상서로운 청룡 백호가
굽이굽이 응해 있도다. 일만이천 도통군자 출세시킬 새 문명의 꽃이여, 서기 넘치는 영봉에 그 운기 새롭구나.)

미륵존불은 여자 성씨로 오신다


根於女姓 成於女하니 天道固然萬古心이라.

(뿌리는 여자 성씨(姜)에서 시작되며<여자 성씨 절대자( 10 무극제 하느님) 강림> 성공 또한 여자 성씨(安)에서 이루어지니( 이는 하늘의 운수가 본래부터 그렇게 이루어져 있는 까닭이라.) <여자 성씨 대행자(1 태극제) 대두목 강림>

용화 낙원의 중심은 간방의 태전이다

○ 艮地太田龍華園에
三十六宮皆朝恩이라.

(간방(한국)의 태전은 용화 낙원의 중심지라. 세계만국(36궁)이 그 은혜를 조회하리라.)

미륵불은 백 년 전에 내려와 준비하신다

○ 百年後事百年前하니 先聞
牛聲道不通이라. (백 년 후의 일을 백 년 전에 미리 천지공사로 꾸미시니, 소울음  먼저 듣게 되나 도는
통하지 못함이라.)

늦게 닦는 자들이 매우 게으르다

○ 前步至急後步緩하니 時劃方寸緩步何오.

(전에 도 닦던 사람들의 걸음은 지극히도 급했건만 후에 닦는 자들의 걸음걸이는 오히려 더디구나. 남겨진 시간은 불과 방촌이건만 더딘 발걸음은 도대체 어인 일인가.)


임금과 스승의 도는 모두 어디로 갔는가

○ 배은망덕무의혜여 군사지도하처귀오. 무례무의인도절하니 가련창생자진멸이라.



(배은망덕하고 의리없음이여, 임금과 스승의 도는 다 어디로 갔는고. 예절도 의리도 없어 인륜의 도가 다 끊어졌으니 가련한 창생들은 자기가 지은 죄로 스스로 전멸당하는구나.)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2015    1탈무드 임마누엘(김경진) 새로운 시대의 오래된 말씀 목차 [1]  안원전   2003/07/08  5381
2014    2서 문(김경진)  안원전   2003/07/08  5936
2013   비밀글입니다 3 아웃사이더의 눈에 비친복음서의 비논리적 내용들  안원전   2003/07/08  1349
2012   비밀글입니다 4 아웃사이더의 눈에 비친복음서의 비논리적 내용들  안원전   2003/07/08  1711
2011   비밀글입니다 5 논리적인 의문들 1-4  안원전   2003/07/08  1583
2010   비밀글입니다 6 논리적 의문들 5-11  안원전   2003/07/08  1953
2009   비밀글입니다 7 논리적 의문들 12-13  안원전   2003/07/08  3359
2008   비밀글입니다 8 논리적 의문들 14-16  안원전   2003/07/08  1589
2007   비밀글입니다 9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340
2006   비밀글입니다 10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742
2005   비밀글입니다 11 신학자들의 비판  안원전   2003/07/08  1385
2004   비밀글입니다 12 탈무드 임마누엘  안원전   2003/07/08  1515
2003   비밀글입니다 13 탈무드 임마누엘  안원전   2003/07/08  1784
2002    월간중앙[단독입수]한·미 정상회담 직전 재미교포 4명과 면담한 부시 대통령의 충격 발언록-2주 안에 후세인처럼 제거  안원전   2003/07/09  6233
2001   비밀글입니다  외계문명  안원전   2003/07/12  1770
2000    플레이아데스 성단 문명  안원전   2003/07/12  7272
1999    도올은 종교의 참메시지 모르는 ‘철부지’-김용옥 교수 ‘논어 강좌’ 비판(이상학 駐 중국 상하이 총영사관 영사) [1]  안원전   2003/07/27  7458
1998    금이 간 항아리 /좀 금이 가면 어떤가? 부족하면 어떤가 ?  안원전   2012/12/04  4090
1997    미 공군기가 62.6.19 대만해협에서 직접 찍은 관세음 보살  안원전   2012/12/04  5577
1996    최풍헌(崔風憲)&이성계 주원장 조상묘  안원전   2012/12/04  6052
1995    Meditation-Times  안원전   2003/07/29  6807
1994    (보천교 시절 나돈 쪽 자료 중 하나)삼성경(三聖經)중 하나 태상감응편(太上感應篇)  안원전   2013/11/13  3994
1993    무왕 주공단의 형 백읍고(伯邑考)&자미두수의 주인공  안원전   2013/11/14  4245
1992    만주족 동귀비(董貴妃)만 사랑한 순애보 청세조 순치제(강희제 父)  안원전   2013/11/17  4749
1991    천도책에 대한 율곡선생님의 답(答)  안원전   2013/05/08  4666
1990    화엄경 십지품  안원전   2013/06/05  4561
1989    유체이탈 자료  안원전   2013/06/07  4264
1988    조군 火+土君 조왕신, 부뚜막신&쥐는 왜 12지의 으뜸이 되었는가 주자의 時序說(시서설)  안원전   2003/08/12  17350
1987    카오스와 후천개벽 사자뇌에 남긴 산성화자취  안원전   2003/08/16  6853
1986    배달사상과 신선도 [2]  안원전   2003/08/17  11444
   지리로 본 주장춘의 우주 절대자 강세  안원전   2003/08/18  8690
1984    비결의 총결론 [격암유록] 해인(海印)을 모르면 다 죽는다!  안원전   2003/08/18  9466
1983    우주원리로 세상을 본다-우리는 어디에 살고 있는가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안원전   2003/10/03  7054
1982    예수의 삶과 기독교  안원전   2003/10/04  7307
1981    추배도’ 60가지 예언 중 55가지 이뤄져… 종말론이 아닌 구원론 펼쳐  안원전   2013/04/28  2542

[1][2] 3 [4][5][6][7][8][9][10]..[60] [NEX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