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3 11 4
  View Articles
Name  
   안원전 
Homepage  
   http://www.cheramia.net
Subject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1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












 


 


 


 


 


 






일본으로 떠나는 덕혜옹주 (1925년3월28일 촬영)


고종의 장례식에 참석하는 이토히로쿠니 공작과 조동윤 남작(1919년2월9일 촬영)


삼전에 참배하기 위해 영친왕과 함녕전을 나서는 고종의 모습(1918년1월15일 촬영)


덕수궁 석조전 앞 기념촬영.
1918년 1월 23일 오후 2시경 영친왕의 귀국을 기념하여 촬영된 사진으로 당시 고종을 비롯한
각계인사들을 모 두 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다.이날 기념촬영에는 이왕직 관리들과 중추원 인사들,
총독부 관료들과 일본 군인과 경찰 고위 관계자들이 참가하여 총 3장의 기념 사진을 찍었다.
그 중 이 사진은 일본 인사들이 중심이 된 사진으로 당시 조선을 지배하던 인물의 면면을 보여준다.


도자기에 휘호하는 영친왕


사진기로 창경원 하마를 촬영 하는 영친왕


수업을 마친 덕혜옹주가 교문 을 나와 마차에 오르려 하는 모습을 찍었다.
일본풍의 교복 치마를 입고 머리에는 양식 모자를 쓴 그는 다소곳이 고개를 숙인 모습이다.
뒤에는 한복을 입은 시종 이 겉옷을 들고 따르고 있다. (1925년 촬영)
 






고종의 막내딸로 비운의 일생을 살았던 덕혜 옹주가
경성 일출 심상소학교에서 일본 급우들과 함께 일본어 수업을 받는 모습 이다.
뒤쪽에 학교 교사들과 수행원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수업 광경을 연출한 것으로 보이는데, 1925년 3월
강제유학을 떠나기 직전 찍은 사진으로 보인다.


정중앙에 있는 흰 얼굴의 앳된 소녀가 덕혜옹주다.얼굴에 애잔한 기색이 감돈다. 아이들이 들고 있는
교과서에 쓰여진 ‘국어’란 명칭은 일본어를 뜻한다.1925년 3 월께 일본으로 강제유학을 떠나기 직전 찍은
사진으로 보고 있다. 일출심상소학교는 서울 충무로 현 극동빌딩 자리에 있었던 일본인 전용 학교였다.(1925년)


군복차림의 영친왕이 1918년 1월25일 경성유치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찍은 사진이다.
당시 사진첩 기록을 보면 그는 원아들의 재롱 섞인 유희를 감상했다고 한다. 원아 가운데는 그의 형제
의친왕의 아들인 이 우가 포함되어있었다.(1918년 1월25일 촬영)




영친왕이 조선 방문을 마치고 당시 남대문역(현 서울역)에서 도쿄행 열차를 타기 직전의 모습이다.
연미복 입은 수행원들과 함께 거수경례를 하며 플랫폼을 걷고 있다.(1918년 1월26일 촬영)




1919년 2월 9일 고종 황제가 승하한 거처인 창덕궁 함녕전에서

일본 왕가 장례의식인 봉고제(장례를하늘에 알리는 의식)가 열렸다.


사진은 함녕전에 차려진 일본 신사풍의 제단 앞에서 황실유족과 일본 제관, 총독부 관계자들이 의식을
치르는 장면이다. 정면 깊숙이 황제의 거처쪽에 일본식 제단을 중심으로 일본 전통 복식을 입은
제관이 가장 앞자리에, 조선의 전통 굴건 제복을 차려입은 유족이 그 뒤에 어색하게 선 모습은
쇠락한 황실의 처지가 도드라진다.



왼쪽 문 바로 옆에서 힐끗 카메라를 보 고 있는 인물이 당시 총독 하세가와다.
그 옆에 화려한 견장의 제복을 입은 정무 총감 야마가타의 모습이 보인다. 고유의 왕실의례조차
일본식을 강요당했던 당시 황실의 실상을 단적으로 증언하는 소중한 사진이다.


이승만이 그의 저서 '독립정신'(1910)에서 명성황후로 지명한 사진.


주한 이탈리아 공사 카를로 로제티의 '꼬레 아 꼬레아니'(1904), 우리나라에 왔던 미국 선교사
호머 헐버트(1863~1949)의 '대한제국멸망사'(1906) 등에 실린 사진이다.



- 호머 헐버트씨 는 1906년 발간된 `한국 견문기'138쪽에서 `궁녀'라고 소개(왼쪽).
(오른쪽)독일 출신 작가의 사진첩에서 나온 것이다.'시해된 왕비'라는 뜻의 독일어(Die Ermodete Konigin)
설명이 붙어 있고 대원군의 평상복 사진과 배경이 같아 일부에서는 명성 황후로 추정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미 1890년대 초반 발간된 미국 국립박물관 보고서, 영국 잡지화보 등에 '조선의 궁녀'라는 설명과
함께 실린 사실이 확인되었다.




위 왼쪽 사진 ; 고종, 순종,
오른쪽 ;독일어로 ‘Palastdame’(궁녀),영어로 ‘ Attendant On The King of Korea'
(조선 왕의 시종)란 설명이 붙었음.아래 사진; 대원군 - 이 하응
오른쪽은 중국풍 복식 차림의 대원군 , 이하응




상중의 이건 연미복 입은 고종 황제


영녕전 참배 의식중인 영친왕


경성 일출심상 소학교 시절의 마지막날 덕혜옹주


송별회장에 전시된 덕혜옹주의 작품으로 , 자수와 서화에 남다른 소질이 있었다고 전한다


덕혜옹주와 동급생, 선생님이 모여 기념사진을 찍었다


홍릉 입구의 홍살문

홍릉에 배치된 3조의 홍살문 중 나로 현재 전하지 않는 문이다













융희황제(순종) 장레식 (국상), 인산에 참여 한 나인들 - 재궁의 봉안을 마치고 내려오는 나인들의 모습



융희황제(순종) 장레식 (국상),인산습의 광경을 사진사가 카메라에 담고 있다



금곡으로 향하는 인산 행렬 - 인산행렬 중의 죽안거마



창경궁 인정전

창경궁은 조선왕조 태종 연간에 지어진 이래 가장 오랫동안 국왕들이 기거하며
활동했던 궁궐이다. 다른 궁 궐들이 그렇듯 창덕궁 역시 일제시기를 거치면서 대부분의 건물들이
없어지거나 변형되어 본 모습을 거의 잃어버렸다.

사진들은 1910년 일제에 의한 강제 병합 이후 1917년 내전 일대에 화재가 발생하기

이전 창덕궁의 모습 을 담고 있다


황실 가족사진 - 고종을 중심으로 순종과 순정효황후,
영친왕, 덕혜옹주를 담고 있는 이 사진은 1918년 1월21일 촬영된 것이다.

 

당시 발행된 매일신보는 이 사진에 대해 모두 모여 함께 일본 요리로 식사를 한 후 찍은 사진이라고 전한다.

즉 영친왕의 일시 귀국을 기념하는 가족사진인 것이다.

사진은 덕수궁 석조전 내부를 배경으로 하고 있어 세부 장식까지 자세히 엿 볼 수 있다.





석조전 오찬에 나아가는 고종

가마에 탄 고종이 영친왕 방문 기념 오찬회에 참석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배에서 내리는 영친왕

영친왕이 이하계의 안내로 배에서 내리며 거수경례로 마중 나온 관민들에게 답하고 있다.







총독 관저 내부로 들어어가는 영친왕


영친 왕이 윤덕영 자작(오른쪽)과 총독부관리들의 인사를 받으며 총독관저로 들어가고 있다.



남대문에 도착한 영친왕
1918년 1월13일 오후 9시경 남대문역에 도착한
영친왕이 2대 총독인 하세가와 요시미치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운현궁 양관

운현궁 내에 자리 잡은 양관은 일본인이 설계 시공한 건물로, 흥선대원군의 손자 이준용의 저택으로 사용되었다.

그 후 의친왕의 차남인 이우의 소유였다가, 해방이후인 1946년에 학교법인 덕 성학원이
소유하게 되면서 현재 덕성여자대학교 평생교육원 사무처로 사용되고 있다.


덕수궁 석조전

대한제국기에 지어진 대표 적인 서양식 건물로 영국인 기사 하아딩(G.R.Harding)
의 설계에 의해 1900년말 착공되어 1910년 6월 완성되었다.

시종인들의 거실을 두고 2층에 접견실과 홀,3층에 황제와 황후의 침실, 거실을 두었다. 19세기 고전주의적
양식을 답습하여 총 면적 1,264평으로서 일제 강점기 전 기간중 가장 규모가 큰 순석조 건물로 세워졌다.
이후 석조전은 고종이 주로 외국 사신을 접견하는 장소로 쓰이다가 1933년부터 창경궁
이왕가박물관의 분관으로서 일본 근현대미술품을 전시하는 장소로 전용되었다.
뒤이어 1938년 개관된 석조전 신관에 이왕가박물관의 전통미술품이 전시되고
2동의 건물 모두가 전시장으로 쓰였다.



창덕궁 상궁들과 기모노 복장의 일본 여인
한국사진계 선각자인 백오 이해선(1905-1983)선생 탄신 100년 기념으로 선생이 생전에 촬영한 사진작품




이방자 여사와 함께 받은 덕혜옹주의 생일상.
한말 황실의 모습을 보여주는 희귀 사진이 발견됐다.

최진연 대한사진예술가 협회 회장은 25일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조선 황실 사진을 공개했다.

1962년 일본에서 귀국한 덕혜옹주가 생일을 맞아 이방자 여사와 함께 촬영된 사진이다.


이 사진은 한국 사진의 선각자이자 흥완군(대원군의 형)의 손자 고 이해선(순종의 육촌형제, 민영환의 사위)
선생의 유품속에서 발견된 것으로 당시 조선 황실의 사정 을 잘 보여주고 있다.
촬영자는 미상. 이 사진들은 31일부터 열리는 대한사진예술가협회 창립 60주년과 백오 이해선 선생 탄생
100주년 기념 전시회를 통해 일반에 공개된다.



오열하는 궁녀들
조선 마지막 순종효황후 윤씨의 승하일 창덕궁 낙선재에서 황실의 궁녀들이 오열하고 있다.


구한말 기록된 비운의 왕족
왼쪽부터 영친 왕, 순종, 고종, 귀비엄씨, 덕혜옹주 모습




 no 
 subject 
 name 
 date 
hit
303
비밀글입니다 日극우재단 자금 받는 뉴라이트와 한국교수

안원전
2010/12/08 637
302
 미일 야합의 근원 야마시타 골드

안원전
2010/09/29 3120
301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2

안원전
2010/08/24 3092

 (미공개사진)비운의 마지막 황실1

안원전
2010/08/24 3388
299
 '무디게 속고 또 속는 바보나라 대한민국'

안원전
2010/08/17 2961
298
 비운의 한국문화재 아직도 日에 6만점

안원전
2010/08/10 2208
297
 한국사, 그들이 숨긴 진실

안원전
2010/08/09 2615
296
 뉴라이트의 당당한 고백 "우리는 '친일파'다"!"

안원전
2010/07/12 2570
295
 미 하버드 대학 한국학 연구소 마크 바잉톤 박사-한국 고대사에 반해 역사 바로잡기

안원전
2010/07/01 2813
294
 가슴 뭉클한 대한민국의 비밀

안원전
2010/07/01 2445
293
 [Why] 일본이 필사적으로 반출 막으려한 '독도팻말'의 비밀

안원전
2010/07/01 2147
292
 日 정권 실세, 오자와 "천황가는 한국에서 왔다!"

안원전
2010/07/01 2434
291
 낚시로 천하를 낚은 강태공의 조상

안원전
2010/05/29 2936
290
 진시황은 지금의 만리장성을 쌓은 적이 없다

안원전
2010/06/21 2711
289
  진시황 만리장성의 비밀& 고죽국 왕자 백이.숙제와 강태공의 만남

안원전
2010/05/29 2755
288
 섬서성 서안 서쪽까지 점령한 단군조선1,2

안원전
2010/05/29 2704
287
 환단고기의 새로운 면모 <환단고기에 나오는 안파견의 비밀>

안원전
2010/05/18 2807
286
 이것이 일본의 실체 입니다

안원전
2010/05/11 2710
285
 "한국병합은 원천 무효" 최초 공동선언

안원전
2010/05/11 2388
284
 김구선생 홍익 대한민국의 꿈

안원전
2010/04/25 2145
283
 2 왜곡된 한민족사의 현주소와 이를 개혁하자고 절규하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안원전
2010/04/22 2467
282
 왜곡된 한민족사의 현주소와 이를 개혁하자고 절규하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안원전
2010/04/22 2590
281
 흔적 없는 안 의사...특별묘지의 이토

안원전
2010/04/05 2459
280
  (존주양이/尊周攘夷) 공자는 동이(東夷)의 역사를 말살한 장본인(coo2.net)

안원전
2010/04/04 2746
279
 ‘약탈’한 사료 포함 한국 관련 639종 4678책 보관

안원전
2010/03/24 2685
278
 한국이 과연 동아시아를 바꿀까

안원전
2009/12/24 3135
277
 명나라를 세운 홍무제 주원장이 고려사람인가요 ?

안원전
2009/11/10 3843
276
 화백제도(和白制度)는 신라시대에 시작된 제도가 아니다

안원전
2009/11/04 3504
275
 유럽대륙의 훈족은 고구려인이었다 [1]

안원전
2009/11/04 3529
274
 한단고기에 대한 위서 시비-위서 아니다(박현)

안원전
2009/11/04 3197
273
 천지만물(天地萬物)의 운행(運行) (System)을 관장하는 것이 금척(金尺) [7]

안원전
2009/10/21 3409
272
  (가보고 싶은 곳) 강서성 마고산!

안원전
2009/10/21 3248
271
 광동성(廣東省)에는 3세 가륵 단군의 현손 번우씨가 세운 번우국(番禺國)이 현존

안원전
2009/10/21 2796
270
 원주민 학살과 기독교

안원전
2009/10/12 2574
269
 ‘간도반환소송’ 통일정부대표 국제사법재판소 정식접수

안원전
2009/09/03 2678
268
 (자료공개) "극동 猶태자치공화국" 정신 바짝 차리세요!(송준희Coo2.net) [1]

안원전
2009/08/30 2759
267
  이병도 및 자칭 사학 전문가들의 망론광설(亡論狂說) 203가지(Coo2.net 송준희) [9]

안원전
2009/08/30 2620
266
  [인터뷰] <천년의 금서> 가지고 돌아온 김진명 "대한민국 국호의 비밀, <시경> 속에 있다"

안원전
2009/06/16 4090
265
 신라황제릉은 중국 섬서성에 즐비하다&돈황벽화에 나오는 고구려성, 봉황산

안원전
2009/07/24 3685
264
 친일인사 4776명 공개…안익태·최승희 포함&김구와 임시정부 계열이 지목한 숙청대상 친일인사 명단

안원전
2009/06/11 4118
[1][2][3] 4 [5][6][7][8][9][10]..[11]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Styx

?/td>